[아일랜드] 정부, G7의 거대 기술기업들에 대한 법인세 공약 악영향에 직면

김백건 기자 | 기사입력 2021/06/11 [11:56]

[아일랜드] 정부, G7의 거대 기술기업들에 대한 법인세 공약 악영향에 직면

김백건 기자 | 입력 : 2021/06/11 [11:56]

아일랜드 정부에 따르면 세계 7대 주요 선진 경제국들인 G7에서 추진하고 있는 거대 기술기업들에 대한 법인세 공약으로 인한 악영향에 직면했다.

세계 최대 다국적 기술기업들이 아일랜드의 수도인 더블린(Dublin)에서 사업을 이전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그렇게 될 경우 기술기업들 관련 일자리 8개 중 1개가 아일랜드에서 사라질 수 있기 때문이다. 

글로벌 거대 기술기업들에 대한 법인세 제안은 오랫동안 추진됐다. 지난해인 2020년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의 아일랜드 자회사가 US$ 3150억달러(£ 2220억파운드)의 이익을 냈음에도 불구하고 법인세를 전혀(제로(0)) 내지 않았다는 보도가 나온 이후 급물살을 탔다.

최근 G7은 거대 기술기업들에 대한 법인세를 전 세계 최저 법인세인 15%로 제한하기로 합의했다. 글로벌 거대 기술기업들로는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구글, 페이스북, 애플 등이 있다.

 

▲ 마이크로소프트 아일랜드 자회사 빌딩(출처 : 마이크로소프트 아일랜드(Microsoft Ireland) 홈페이지)

 

 
관련기사목록
광고